본문 바로가기
download
1 2 3 4
지금 가장 핫한 출처입니다
이달의 문장을 지금 확인하세요
1위, 2위, 3위 이달의 문장 안내
1

그렇게 서귀포시 정방동 136-2번지에서 바다 보면서 3개월 남짓 살았어. 함석지붕집이었는데, 빗소리가 얼마나 좋았는지 몰라. 우리가 살림을 차린 사월에는 미 정도였는데, 점점 높아지더니 칠월이 되니까 솔 정도까지 올라가더라.

사월의 미, 칠월의 솔

2

버섯에게는 버섯의 이유가 있고, 꽃에게는 꽃의 이유가 있고, 사람에게는 사람의 이유가 있고, 나에게는 나의 이유가 있겠지요. 그렇게 다 자기 이유로 사는 거죠. 자기 이유로 사는 것, 그게 바로 '자유'겠지요.

그럴 때 있으시죠? - 김제동과 나, 우리들의 이야기

3

사람들이 경제적인 동물로서 탁월한 점은 단지 물질적인 상품이 아니라 아이디어를 생산하는 능력에 있다. 개미는 어떻게 먹을 것을 구할까 하는 약간이라도 다른 아이디어를 생각해 내는 법없이 주어진 삶을 살아간다. 그러나 사람들은 대체로 개미처럼 알고 있는 것만을 기계적으로 고집할 수가 없다. 우리는 실험을 하지 않고 문제를 해결하지 않으면 못 배긴다.

신창조 계급 - Creative Class

실시간 오픈센텐스



















더불러오기